• HOME : 학회·논문·칼럼 > 신문·칼럼기사

  참을 수 없는 괴로움..배뇨장애..해결책?   [2010-11-09]
[36회] 참을 수 없는 괴로움 ‘배뇨장애’, 해결책은? 남자라서 여자라서 겪게 되는 ‘배뇨장애’가 있다. 남자는 전립선, 여자는 요실금! 소변을 참지 못해 여행도 못 간다는 사람이 적지 않다고 하는데... 요즘은 젊은 사람들에게서도 배뇨장애의 빈도가 높다...

  건강-"부실한 男性 기 펴라"   [2007-10-01]
다양한 치료·수술법 어느 날 한 친구가 얼굴에 다양한 손톱자국을 새긴 채 출근했다. 동료들이 근심어린 표정으로 웬일이냐고 묻자 "아내에게 30분밖에 못 했다고 좀 맞았다"는 샐쭉한 대답. "아내의 정력이 이만저만 아니네…." 공처가 친구를 애처롭게 보던 ...

  김정열의 성의보감-노인의 성   [2007-10-01]
지난 4.15 총선때 한 정치인이 소위 '노인폄하' 발언을 하는 바람에 심한 고초를 겪었다. 발언 당시의 정황이나 당사자의 진의가 어떤 것이었지는 불문하고, 졸지에 '뒷방 노인네' 대접을 받았다고 느끼신 어르신들의 섭섭함이 여간 큰 것이 아니었던 모양이다. 그런 ...

  김정열의 성의보감-자위행위   [2007-10-01]
남편과 오랜 연애 끝에 결혼한 ㅎ씨는 신혼의 단꿈에 젖어 있어야 할 시기에 뜬금없는 고민에 빠져있었다. 오랜 연애기간부터 결혼 후까지 남편이 보여준 정력적인 애정공세에 비춰 볼때 도무지 이해하기 어려운 상황에 부딪히게 됐다. 남편의 자위행위였다. 기혼 남...

  김정열의 성의보감-함몰 음경   [2007-10-01]
최근의 사회 분위기는 비만을 '공공의 적'쯤으로 여기는 것 같다. 특히 허리와 복부에 집중된 비만은 다른 부위 비만보다 성인병 발생 위험이 높다. 복부 비만은 남성의 상징과 성기능에도 지대한 영향을 준다. 즉 배가 부른 남성일수록 고지혈증으로 인한 음경 혈관 손...

  김정열의 성의보감-불임부부   [2007-10-01]
지난 2002년 당시 우리나라의 평균출산율은 1.14명으로 세계 최저를 기록했다. '딸.아들 구별말고 둘만 낳아 잘 기르자'라는 구호 아래 온갖 명목으로 불임 시술이 남발됐던 60, 70년대를 떠올리면 그동안 우리 사회가 얼마나 급격히 변화했는지 실감된다. 출산율이 떨...

  김정열의 성의보감-음경만곡증   [2007-10-01]
동양에서는 여자와 남자를 음(陰)과 양(陽)으로 표현하는데 이것은 외부 생식기의 해부학적 구조로도 적합한 표현이다. 남자의 상징은 외부로 돌출돼 있고, 여자는 가려져 있다. 여자는 은밀한 장소에서 거울에라도 비춰본다면 모를까 쉽게 볼 수가 없지만, 남자는 하...

  김정열의 성의보감-발기유발 주사제   [2007-10-01]
서비스 산업화 사회에서 '셀프 서비스' 개념은 이제 영역을 막론하고 보편화되어 있다. 분식점에서 단무지를 스스로 가져다 먹는 것에서부터 슈퍼마켓, 할인점, 세탁소, 주유소 등은 말할 것도 없고 반제품 상태의 재료를 구입해 스스로 만들어 먹고, 입고, 꾸미는 것까...

  김정열의 성의보감-요실금   [2007-10-01]
쑥스러운 표정을 감추지 못하고 진료실에 들어선 40대 중반의 P여사는 실제 나이보다 젊고 화려한 외모에 성격도 활달한 분이었다 잠시 머뭇거린 후에 긴장된 목소리로 털어놓은 그 분의 주증상은 "남편과 밤일중에 갑자기 난처한 일이 생겨서…"였다. 어렵게 꺼내...

  김정열의 성의보감-전립선 비대증   [2007-10-01]
요즘 인기몰이를 하는 드라마나 한국영화의 공통점 중 한가지는 주연배우 이상으로 제 몫을 단단히 하는 조연들이 꼭 있다는 점이다. 이들은 극의 재미를 위해 없어서는 안될 감초 역할을 해내면서 흥행의 성패를 가르는데 있어 중요한 역할을 한다. 남성에 있어서 전...
[ 1 [2][3][4][5][6][7][8] ]